텅 빈 마음

맑고향기롭게

2020-05-25

질보다는 양을 내세우는 오늘 이 땅의 우리들.

그렇기 때문에 항상 무엇인가를 채우려고만 하지 비우려고는 하지 않는다.

텅 빈 마음을 갖는 것은 아주 중요한 일이다.

텅 비워야 메아리가 울리고 새것이 들어찰 수 있다.

온갖 집착과 굳어진 관념에서 벗어난 텅 빈 마음이

우리들을 가장 투명하고 단순하고 평온하게 만든다.

이전글
사람의 덕은 지식이 아니라 지혜에서...
다음글
적당한 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