법정스님 영상

공지사항더보기

[7월 22일] 일요특강 - '장애인권'에 대해서 / 고현희 인권강사 초청
07-06
2018년 맑고 향기롭게 강연회(일요특강) - 6번째 시간  '장애 인권'에 대해서  맑고 향기롭게는 길상사와 더불어 매월 넷째 일요일, 사시예불후 설법전에서 일요특강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올해는 사회적으로 이슈화 되고 있는 '인권'에 대해서 진행되고 있으며,7월 22일(4째 일)에는 공감대화개발원장이며 서울시 인권교육활동가 고현희 강사님을 초청하여 '장애인권'이라는 주제로 진행합니다.  관심있는 분들과 자원활동에 참여 하고 있는 회원님의 청강을 부탁드립니다.      - 강사 소개 :  고 현 희 / 인권교육활동가 (현) 인권교육활동가 / 공감대화개발원장 / 서울시교육청 강사(전) 진주한국국제대학교 강사 / 지필미디어 대표   --------------------------------------------------------------------------------------------------1. 장애에 대한 올바른 이해1) 장애인복지법에 나온 장애인 개념'신체, 정신상의 이유로 제약을 받는 사람' 으로 장애를 만드는 요소가 '개인'에게 있음2) UN장애인권리협약에 나온 장애인 개념'신체적 요소와 사회환경과의 상호작용을 통해 참여를 제한 받는 사람'으로 정의함으로써 장애를 만드는 요소가 '사회환경'에 있음※ 장애인을 바라보는 관점이 '개인'의 시각에서 '사회'로 변화해야 함2. '장애' 바로 알기기존 표지판은 장애인이 휠체어에 등을 대고 있는 정적인 모습반면, 오른쪽 표지판은 2014년 뉴욕주가 새롭게 채택한 표지판으로 장애인이 휠체어 바퀴를 굴려 전진하는 역동적인 모습으로 미국 예술가 새라 핸드런이 새롭게 디자인한 마크입니다.한국은 장애의 유형을 의학적 기준에만 한정되어있어서 신체적, 정신적 장애로만 범주화 하고 있는 반면 외국은 장애의 유형이 의학적 기준뿐만 아니라 학습장애, 알코올중독 등 사회적인 어려움을 포함하고 있습니다. 4. '차이'와 '차별' 바로알기                                   차이의 정의▶ 서로 같지 아니하고 다름차별의 정의▶ 그 다름이 어느 한편에게 불리하게 작용하는 것                         차이의 유형▶ 사람 피부색이 각각 다르듯이, 사람들도 다양한 개성을 가지고 있어요
맑고 향기롭게 - 외부시설 자원활동 안내 및 봉사자 모집
06-15
맑고 향기로운 반찬 나눔 자원활동 안내 및 봉사자 모집
06-15
[6월 24일] 일요특강 - '자원활동과 인권'에 대해서 / 서미화 인권강사 초청
06-15
6월 숲기행 일정 변경 안내(6월 23일 -> 7월 7일)
05-30

일기일회

중앙모임 이달의 일정더보기

지역모임 새소식

중앙모임 활동소식더보기

복짓는삶을살자 (법정스님 6주기 추모법회)
6월 숲기행 강원도 설악산 신흥사, 금강암 후기
6월 숲기행은 길상사 성지순례와 일정이 겹쳐 7월 7일 토요일에 진행되었습니다.  서울은 맑았지만 강원도 속초는 아침부터 비가 내렸기에 강원도로 향하는 버스에선 걱정이 많았습니다.맑고 향기롭게에서 숲기행을 가면 폭우가 쏟아지던 날씨도 잠잠했졌다는 담당자의 경험이 맞기를 기대하며 서둘러 강원도로 향했습니다.늘 봉사활동을 하며 자비를 실천하는 보살님들의 공덕인지 강원도에 도착하자 굵었던 빗방울이 잦아들면서 이슬비가 내리다 멈추기를 반복했습니다.   신흥사로 들어가기전 거대한 청동불상을 볼 수 있었습니다. 이 불상은 민족통일의 비원을 안은통일 대불로 그 높이가 무려 14.6m에 달해부처님의 장엄함을 잘 표현하고 있었습니다. 통일대불을 지나 신인이 길지를  정해주었다는 신흥사로 향했습니다.신흥사는 대한불교조계종 제 3교구 본사 임에도 아담하게 잘 가꾸어진 도량이었습니다.신흥사에는 신라 건축술을 보여주는 극락보전, 목조아미타삼존불좌상, 경판, 보제루, 부도 등의 문화재가 보전되어 있었습니다.   신흥사를 참배한 후 간단히 공양을 하고 비선대로 향했습니다.비로 촉촉해진 공기에 나무의 싱그러움이 더해 비선대로 향하는 걸음이 한결 가벼웠습니다. 비선대에 가는 길에 마주친 연리지 나무 등 각종 식생에 대한 박희준 선생님의 설명을 들었습니다.     기암괴석과 물이 굽이쳐 흐르는 비선대를 지나 드디어 오늘의 클라이막스 금강암에 오르기 시작했습니다.비록 짧은 코스였지만 경사가 가파르고 계단으로 이루어져 우리 보살님들께서 올라 갈 수 있을지 걱정했지만...기우 였을 뿐 정말 잘 오르셨습니다.  금강암에 오르자 힘들게 오른 보살님께서 보답이라도 하듯설악산의 절경을 아낌없이 보여주었습니다.하얗게 안개가 낀 산 봉우리가 마치 병풍처럼 금강암을 감싸는 풍경에보살님들의 입에는 어느새 "우와!"하고 감탄이 나왔습니다.인연이 닿았는지 금강암주이신 스님께서 나와 계셔서보살님들께 커피를 주셨습니다. 스님과 함께 금강암에서 마시는 차담은 잊지 못할 추억으로 남을것 같다며 모두 즐거워했습니다.금강암 참배를 끝으로 보람찬 하루를 정리하며 금일 숲기행을 종료하였습니다. 다음 숲기행은 8월 25일 토요일대전사 주왕암을 참배할 예정이오니 많은 참여 부탁드립니다.그리고 앞으로 숲기행에서는 자기 컵가지고 오기 등 일회용품 사용을 줄이고자 하오니 모두 동참해주시기 부탁드립니다.감사합니다.           
07-09
5월 아름다운 마무리-김광현(가명)
06-01
5월 숲기행_전북 부안 내소사 청련암, 지장암과 인근 숲을 탐방했습니다.
05-30
제2회 무소유 어린이 글짓기 대회 시상식 진행
05-28
불기 2562년 부처님 오신날도 맑고 향기롭게
05-23

포토갤러리더보기

  • 사무국 전화 문의

    02-741-4696

  • 이메일 문의

    clean94@hanmail.net